‘명불허전’ 김남길, 신린아와 재회…”얼른 고쳐주마”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30일 방영된 tvN '명불허전' 방송화면 캡처.

30일 방영된 tvN ‘명불허전’ 방송화면 캡처.

tvN ‘명불허전’의 김남길이 신린아를 다시 만났다.

30일 방송된 ‘명불허전’에서는 허임(김남길)이 허준(엄효섭)의 집을 찾아 연이(신린아)를 다시 만났다.

허임은 연이에게 “이리 오래 기다리게 해서 미안하다. 이렇게 오랫동안 잘 버텨줘서 고맙다. 내 얼른 너를 고쳐주마”라며 죽어가는 연이를 진맥했다. 허임이 확인한 연이의 맥은 약했다.

허임은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다 하겠다”라며 연이의 치료에 의욕을 보였지만 두 사람이 사는 폐가는 곧 왜군에게 발각돼 위기를 맞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