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정진운, 거침없는 상의탈의 ‘시선강탈’ 완벽몸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배틀트립'

/사진=KBS2 ‘배틀트립’

KBS2 예능프로그램 ‘배틀트립’ 정진운이 상의탈의로 시선을 강탈한다.

‘배틀트립’ 측은 30일 호주 케언즈로 ‘호케호케 투어’를 떠난 정진운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정진운의 남성미 넘치는 구릿빛 피부와 다부진 몸매가 담겼다. 뿐만 아니라 산호로 가득 찬 바다 속에서 수영을 즐기고 있는 정진운은 ‘인어왕자’를 연상시킨다.

정진운과 권혁수는 호주 케언즈의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를 방문했다.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는 BBC가 선정한 죽기 전에 꼭 가야 할 곳 2위로 선정한 명소. 무려 2,000km에 달하는 산호초 지역으로, 우주에서 보이는 유일한 자연 경관이다.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가 끝내주는 자연 경관을 자랑했다면, 정진운은 넘사벽 몸매로 안구 정화의 끝을 보여줬다. 정진운은 잠수복을 갈아 입는 과정에서 1초의 망설임도 없이 상의를 탈의해 선상 위 사람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권혁수는 “뒤에 여자분들 너무 쳐다보시는 거 아니에요?”라며 귀여운 질투를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스튜디오에서 VCR을 지켜보던 MC들과 판정단들 역시 일제히 돌고래 환호를 지르며 정진운의 몸매에 감탄했다.

‘배틀트립’은 오늘(30일) 오후 9시15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