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선호, 오는 10월27일 생애 첫 단독 팬미팅 개최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출신 유선호가 생애 첫 단독 팬미팅 ‘가장 선호하는 시간’를 열고 팬들과 만난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9일 유선호의 공식 SNS를 통해 유선호의 생애 첫 단독 팬미팅 개최 소식을 알렸다.

오는 10월 27일 서울 올림픽공원 ‘우리금융아트홀’에서 열리는 유선호의 생애 첫 단독 팬미팅은 ‘가장 선호하는 시간’이라는 타이틀로 그동안 큰사랑과 관심을 보내준 팬들에게 보답하고자 오롯이 유선호와 팬들을 위한 시간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생애 첫 단독 팬미팅을 앞둔 유선호는 “태어나서 처음 하는 팬미팅 이라서 더욱 뜻 깊고 저 스스로도 너무 기대 된다. 평생 잊지 못할 추억을 팬 여러분들과 함께 할 수 있어 정말 영광스럽다. 열심히 준비해서 함께 좋은 추억 만들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유선호는 지난 28일 종영한 웹드라마 ‘악동탐정스’에서 이과탐정 ‘표한음’역으로 분해 과학 수사 전문가이자 고교생 명예 과학수사관이나 악동 중의 악동인 역할을 맡았다.

유선호의 생애 첫 단독 팬미팅 ‘가장 선호하는 시간’은 오는 10월 11일 오후8시 인터파크 티켓에서 단독으로 열린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