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시대2’ 지우, 신현수에 고백했지만 거절당했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청춘시대2' 방송 캡쳐

/사진=JTBC ‘청춘시대2’ 방송 캡쳐

JTBC 금토드라마 ‘청춘시대2’(극본 박연선, 연출 이태곤 김상호) 지우가 적극적인 태도로 구남친과 재회를 시도했으나 실패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청춘시대2’에서는 유은재(지우)가 적극적인 태도로 헤어진 남자친구 윤종열(신현수)과의 재회를 시도했으나 실패했다.

유은재는 그동안 구남친 윤종열의 마음을 돌리기 위해 애교, 섹시 콘셉트의 스타일 변신, 질투 유발 등 다양한 방법으로 노력해 왔다.

유은재는 벨에포크 하우스에서 괴한의 습격으로 목숨의 위협을 느낀 뒤 더욱 적극적인 태도로 윤종열에게 접근했다. 강의실에서 윤종열의 자리에 음료를 두는 것은 물론 윤종열의 자전거를 몰래 닦았다. 조별 과제에서는 자발적으로 윤종열과 같은 조에 들어가며 주변 사람들을 의아하게 했다.

유은재는 윤종열에게 “얼마 전에 죽다 살아났는데, 그 때 죽었으면 가장 억울한 것이 무엇일지 생각해 봤다”며 사랑을 고백했다. 하지만 윤종열은 단호하게 유은재의 마음을 거절했고, 극단적인 발언을 하는 유은재를 두고 떠났다.

이어 방송된 1년 전 그들의 모습을 담은 에필로그는 현재의 모습과는 상반된 설렘 가득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서로에 대한 사랑을 숨길 수 없는 풋풋한 ‘종달커플’은 더 이상 없었다.

‘청춘시대2’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