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불허전’ 김남길♥김아중, 남산데이트 포착 “실화냐?”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tvN

/사진=tvN

tvN 토일드라마 ‘명불허전’(극본 김은희, 연출 홍종찬) 김남길, 김아중이 서울에서 재회한 모습이 포착됐다.

‘명불허전’ 측은 30일 김남길과 김아중의 설렘 폭발 데이트 현장을 공개했다.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조선과 서울로 헤어지면서 두 사람의 재회에 이목이 집중된 가운데, 서울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공개돼 기대감을 높인다.

공개된 사진 속 허임(김남길)과 최연경(김아중)은 달콤한 남산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 한복을 벗고 ‘심쿵’ 비주얼을 뽐내는 허임과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그를 바라보는 최연경의 모습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만든다.

한 순간도 떨어지지 않겠다는 듯 허임의 곁에 꼭 붙어있는 최연경과 따뜻한 눈빛으로 바라보는 허임의 모습이 달달함 속 왠지 모를 애틋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궁금증을 유발한다.

종영까지 2회만을 남겨두고 마지막 여정을 시작하는 ‘명불허전’ 15회는 결말의 결정적인 단서를 제공하며 시청자들의 심장을 쫄깃하게 만들 예정이다.

허임과 최연경이 조선과 서울에서 각자의 위기들을 헤쳐 나가는 모습이 펼쳐지고, 서로를 향한 애틋한 그리움도 더 커지게 될 전망이다. 여기에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 조선왕복의 핵심인 침통이 갈라지고 있는 모습이 담겨 조선 왕복이 끝나가는 것인지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명불허전’ 제작진은 “‘명불허전’은 마지막까지 예측불가 전개가 펼쳐진다. 조선왕복의 끝에는 무엇이 기다리고 있을지, 400년의 시간을 뛰어넘어 의사로서 연인으로서 공명한 허임과 최연경이 결정적인 순간 어떤 선택을 할지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명불허전’ 15회는 오늘(30일) 오후 9시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