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시대2’, 조앤 정체는 문효진… 박은빈 ‘충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청춘시대2' 방송화면

사진=JTBC ‘청춘시대2’ 방송화면

JTBC ‘청춘시대2’의 하메 4인방이 위험에 빠졌다.

29일 방송된 ‘청춘시대2’에서는 괴한이 벨에포크에 들이닥쳤고 하메들을 위협했다.

괴한은 윤진명(한예리)을 인질로 잡고 “왜 조앤을 찾았냐”고 추궁했다. 이에 정예은(한승연)은 “편지 때문이다”라고 답했고 윤진명은 울먹이며 편지를 읽었다.

괴한은 “누군가의 인생을 망가뜨려놓고 하하호호 웃은 사람이 누구야”라고 소리쳤다. 유은재(지우)는 괴한이 시키는대로 하메들의 손을 묶었고 모두 겁에 질린 표정을 지었다. 이어 괴한은 조앤의 이름이 문효진이라고 밝혔고 송지원(박은빈)은 충격을 받았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