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트럭’ 백종원 “이제부터가 진짜… 잔돈은 항상 준비해라”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SBS '백종원의 푸드트럭' 방송 화면 캡처

사진=SBS ‘백종원의 푸드트럭’ 방송 화면 캡처

백종원이 푸드트럭 2기 도전자들에게 깜짝 시뮬레이션 미션을 부여했다.

29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푸드트럭’에서 백종원은 첫 미션을 마친 도전자들을 불러 모아 “어제 한 것은 장사가 아니다”라며 “이제 진짜 장사 한 번 해봐야지”라고 말한 뒤 일반인 손님 40명을 4개의 푸드트럭으로 투입했다.

네 팀의 참가자들은 “스클램블 빼고 프라이로” “미디움말고 레어로” “미디움에 마늘 빼고” 등 변칙적인 주문에 당황하기 시작했다. 뿐만 아니라 도전자들은 충분한 거스름돈을 준비하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백종원은 “엉망이죠? 저러면 안돼”라며 “잔돈을 준비 안 한건 말도 안 된다. 전쟁 나가는 사람이 무기 없다는 소리다. 잔돈은 가게에 항상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