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비, 박한별에 복수 결심 “가슴 찢어지는 고통 알려주겠다”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MBC '보그맘' 방송 화면 캡처

사진=MBC ‘보그맘’ 방송 화면 캡처

아이비가 박한별에 대한 복수를 결심했다.

29일 방송된 MBC ‘보그맘’에서 도도혜(아이비)는 보그맘(박한별)과 학창 시절부터 맺어진 인연을 회상했다.

도도혜와 보그맘은 고등학교 동창이었다. 학창시절 못생긴 외모의 학생이었던 도도혜는 자신이 짝사랑한 정상훈이 번번이 보그맘 이미소에게 고백하는 모습을 목격하며 상처받기를 반복했다.

이어 도도혜는 이미소에게 거듭 거절 당하는 정상훈에게 “모르겠냐. 진짜 오빠를 좋아하는 건 나다”고 따졌고, 정상훈은 “너는 미소랑 얼굴이 다르다. 너 교정기 좀 봐라. 그 철사부터 빼라. 칙칙폭폭”이라고 잔인하게 말했다.

회상을 마친 도도혜는  “그렇게 내 학창 시절의 사랑은 끝났다”고 말하며 “너도 똑같이 당해봐. 가슴 찢어지는 고통이 무엇인지 알려줄 테니”라고 말해 이목을 끌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