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다이아 예빈X솜이 “‘시월에 설악산’ 부르다 울컥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다이아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 캡처

다이아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 캡처

그룹 다이아의 예빈과 솜이가 29일 오후 생방송으로 진행된 V라이브에서 “무대에서 노래를 부르다 울컥했다”고 말했다.

앞서 예빈과 솜이는 KBS2 ‘뮤직뱅크’에서 ‘시월에 설악산’ 무대를 선보였다. ‘시월에 설악산’은 예빈과 솜이가 KBS2 ‘더 유닛’ 출연으로 잠시 팀을 떠나야하는 슬픔을 담은 곡이다.

이들은 “무대가 어떠셨냐”고 질문을 던졌다. 이어 “처음이자 마지막 무대여서 오늘 정말 열심히 불렀던 것 같다”며 “노래 분위기도 슬펐고 배경에 저희 사진이 나와서 부르다 울컥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예빈은 발목 부상에 대해 “많은 분들이 괜찮냐고 물어봐주시는데 저는 괜찮다. 열심히 연습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