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우진영, “박우담 최근 공연 목 상태 안좋았다…연습 때가 128만배 좋아”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우진영(왼쪽부터), 박우담/사진=네이버 V 라이브 화면 캡처

가수 우진영(왼쪽)과 박우담/사진=네이버 V 라이브 화면 캡처

가수 우진영이 “박우담이 얼마 전 ‘해피토크쇼’에서 목 상태가 안 좋았다”고 말했다. 29일 방송된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서다.

이 날 방송에서 우진영은 “‘해피토크쇼’ 때 어떤 공연이 인상이 깊었나?”라는 박우담의 질문에 “저는 ‘그XX’ 무대가 재미있었다. 노래를 하며 몰입을 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박우담이 “옆에서 보는데 엄청 열심히 하더라. 목에 핏대가 섰더라”라고 하자 우진영은 “맞다. 열창을 한 무대였다”고 화답했다.

박우담은 “저는 제 마음을 제대로 말씀 드릴 수 있었던 ‘소나기’ 공연이 가장 인상적이었다”며 “다만 당시 목 상태가 안 좋아서 아쉬웠다”고 털어놓았다.

그러자 우진영은 “맞다. 당시 목 상태가 안 좋았다”며 “연습할 때가 본 공연보다 128만 배 좋았다”고 거들었다.

이어 그는 “노래를 들려드릴 더 많은 기회가 있을 것”이라며 “많은 곡을 준비해 여러분께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