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딸의 남자들2’ 이수근X김희철X신현준X소진, “첫 촬영 성공적…남다른 호흡”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소진(왼쪽부터), 신현준, 김태원, 장광, 이수근, 김희철/사진제공=채널E

E채널 ‘내 딸의 남자들’ 시즌 2에 출연하는 소진(왼쪽부터), 신현준, 김태원, 장광, 박정학, 이수근, 김희철/사진제공=E채널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 E채널 새 예능 프로그램 ‘내 딸의 남자들’ 시즌2가 첫 촬영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오는 10월 14일 첫 방송되는 ‘내 딸의 남자들’ 시즌2는 딸의 연애가 궁금하지만 쉽사리 물어볼 수 없었던 연예인 아빠들이 출연해 딸들의 일상 생활을 지켜보는 관찰 예능 프로그램이다.

MC 신현준과 이수근, 김희철, 소진은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딸들의 VCR에 긴장한 아빠들을 웃게 할 정도로 강력한 입담을 선보였다. 또한 딸들의 연애를 제3자의 시선으로 흥미롭게 풀어내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시즌2를 맞아 새롭게 합류한 김희철과 소진은 20대부터 30대까지 연령이 다양한  딸들의 일상에 대해 보다 솔직한 토크로 세대 간의 이해도를 높였다. 뿐만 아니라 김희철은 특히 이수근과 남다른 호흡을 자랑하며 유쾌하게 현장 분위기를 주도했다는 전언이다.

‘내 딸의 남자들2’는 오는 10월 14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