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김재환, ‘불명’ 첫 단독 출연 “부모님 생각하며…”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워너원 김재환과 그의 아버지 / 사진제공=KBS2 '불후의 명곡'

워너원 김재환과 그의 아버지 / 사진제공=KBS2 ‘불후의 명곡’

워너원 김재환의 노래가 그의 부모님을 울리고 레전드 가수 이미자를 감탄시켰다.

김재환은 오는 30일 방송되는 KBS2 ‘불후의 명곡’ 이미자 특집 2부에 출연한다. 그가 단독으로 출연하는 것은 처음이다.

김재환은 최근 녹화에서 이미자의 ‘기러기 아빠’를 선곡해 경연에 임했다. 라이브에 앞서 김재환은 “이번 무대를 준비하면서 부모님 생각이 많이 났다. 오늘 부모님을 떠올리며 부르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부드러운 음색과 탄탄한 가창력은 물론, 호소력 짙은 애절한 감성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울렸다. 현장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녹화장에는 김재환의 부모님이 직접 방문, 아들의 무대를 응원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김재환의 무대를 감상한 전설 이미자는 “그 당시 어려웠던 시절의 한이 담긴 노래를 어린 나이에 이해하기 쉽지 않았을 텐데 요즘 시대에 맞게 잘 불러줬다. 한마디로 장하다”라고 극찬했다.

‘불후의 명곡’ 이미자 특집 2부는 오는 30일 오후 6시 5분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