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지인, ‘투깝스’ 캐스팅 확정… 혜리 죽마고우 役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문지인/사진제공=열음엔터테인먼트

문지인/사진제공=열음엔터테인먼트

배우 문지인이 오는 11월 첫 방송을 앞둔 MBC 새 월화특별기획 ‘투깝스’의 길다정 역으로 출연을 확정 지었다.

‘투깝스’는 뻔질한 사기꾼 영혼이 무단침입한 정의감 있는 강력계 형사와 까칠 발칙한 여기자가 펼치는 판타지 수사 로맨스 드라마. 문지인은 극 중 천사표 간호사이자 송지안(혜리)의 죽마고우 길다정 역으로 합류했다.

그녀가 연기할 길다정은 이름에 걸맞게 다정함으로 중무장한 캐릭터로 자신의 담당 환자라면 열일 제쳐두고 달려가는 열정과 책임감을 지닌 천상 간호사다. 또한 송지안의 둘도 없는 단짝 친구이자 룸메이트로 오랜 시간 동안 우정을 탄탄히 쌓아온 만큼 친구에 대한 무한 신뢰와 의리가 넘치는 인물이기도 하다. 문지인은 송지안을 연기할 혜리와 남다른 여여케미를 발산하며 드라마의 재미를 한층 더 높여줄 예정이다.

‘투깝스’는 오는 11월 방송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