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자 왔어요’ 민경훈 “성시경, 삐치면 귀여워” 술자리 일화 폭로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사진제공=KBS 2TV 추석 특집 예능 '혼자 왔어요'

사진제공=KBS 2TV 추석 특집 예능 ‘혼자 왔어요’

KBS2 ‘혼자 왔어요’에 출연한 민경훈이 성시경과의 술자리 일화에 대해 털어놓는다.

KBS2 추석 특집 파일럿 예능 ‘혼자 왔어요’는 주제가 있는 여행을 다녀온 출연자들이 여행기를 돌아보며 각자가 여행지에서 느낀 입장 차이를 털어놓는 관찰 프로그램이다.

25일 ‘혼자 왔어요’의 스튜디오 녹화에서 여행 후일담을 나누던 중 출연자 제아가 “후배들 사이에서 성시경이 무섭게 소문이 나 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민경훈은 “성시경과 술을 마시는 도중 속이 안 좋아서 먼저 간다고 했더니 삐쳤더라. 귀여웠다”고 의외의 면을 폭로했다.

민경훈의 폭로를 들을 수 있는 ‘혼자 왔어요’는 오는 10월 3일과 4일 오후 11시, 이틀에 걸쳐 방송된다. 10월 3일에는 ‘혼자 왔어요-썸 여행 편’이 방송되며 다음날은 ‘혼자 왔어요-YB&OB 편’이 공개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