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원한 마왕’ 故 신해철, 3주기 추모 콘서트 11월 개최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신해철/사진제공=KCA엔터테인먼트

신해철/사진제공=KCA엔터테인먼트

고(故) 신해철의 3주기를 추모하여 오는 11월 19일 홀로그램 콘서트가 개최된다.

29일 고 신해철의 소속사 KCA는 “다가오는 10월 27일 고인의 3주기를 추모하며 오는 11월 19일에는 홀로그램 콘서트를 준비 중이다”라며 “이번 콘서트는 추모를 넘어 ‘마왕의 귀환’이라는 콘셉트로 축제의 현장을 기획했다”고 밝혔다. 이어 “고 신해철의 동료 가수와 선후배들이 출연을 확정했으며 추후 공지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소속사는 올해 초 디지털 홀로그램 콘서트를 성공리에 진행한 KB 증권과 함께 고 신해철을 홀로그램으로 복원한다. 실사가 움직이는 듯한 효과를 활용해 고 신해철의 명곡들을 생생하게 들을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할 예정이다.

추모 콘서트는 오는 11월 19일 서울 광진구 YES24 라이브홀에서 열린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