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미널 마인드’ 김영철, 손현주에 명령 “사건에서 손 떼라”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8일 방영된 tvN '크리미널 마인드' 방송화면 캡처.

28일 방영된 tvN ‘크리미널 마인드’ 방송화면 캡처.

tvN ‘크리미널 마인드’의 김영철이 손현주에게 사건에서 손을 떼라고 명령했다.

28일 방송된 ‘크리미널 마인드’에서는 백산(김영철)이 강기형(손현주)에게 “이번 사건에서 NCI팀은 손을 떼라. 상부에서는 NCI가 리퍼를 더 자극한다고 보고 있다”며 “사건을 다른 팀에 넘기라”고 말했다.

기형은 “그게 리퍼가 바라는 것이다”며 반박했지만 백산은 “명령이다”고 못박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