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년손님’ 허참 “‘장인’으로 사위와 함께 출연 원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SBS ‘백년손님’ 방송 캡처

사진=SBS ‘백년손님’ 방송 캡처

SBS 예능프로그램 ‘자기야-백년손님’ (이하 ‘백년손님’)에 허참이 출연해 “나도 사위와 함께 방송에 나오고 싶다”고 말했다.

28일 방송된 ‘백년손님’은 ‘MC특집’으로 꾸며져 방송인 허참과 황수경이 출연했다. 특히 허참은 ‘결혼 43년차’라는 타이틀을 들고 등장해 출연자들의 환호를 받았다.

MC 김원희는 “저희가 정말 모시고 싶었던 분이다”라고 소개하며 “이제 이렇게 한 번 나오셨으니 다음에는 장인으로 한 번 나오셨으면 좋겠다. 사위들이랑 같이 나오면 되지 않냐”고 물었다.

허참은 “나도 그러고 싶은데 사위들이 생각이 없는 것 같다”며 갑자기 사위들을 위한 영상편지를 시작했다. 허참은 “사위들, 장인이 이렇게 나오고 싶다는데 나를 위해 한 번 나와줄 생각이 없는가”라고 말했다.

이어 “그렇다고 출연료를 안 주는 것도 아니지 않나”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