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프리스틴 나영 “웹툰 ‘죽음에 관하여’ 보고 울었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V라이브 프리스틴 / 사진=방송화면 캡처

V라이브 프리스틴 / 사진=방송화면 캡처

그룹 프리스틴 나영이 “웹툰을 보다 울었다”고 밝혔다.

28일 방송된 네이버 V라이브 ‘프리스틴 나&결 크로스’에서는 나영과 결경이 팬들과 실시간 소통을 나눴다.

이날 결경은 “거실에 멤버들이 모여 TV를 보고 있는데 유하 언니가 갑자기 나영 언니한테 ‘언니 울어요?’라고 말했다. TV보다 우는 게 아니라 웹툰을 보다 우는 것이었다”고 밝혔다. 나영은 “웹툰 ‘죽음에 관하여’를 보다 울었다. 많은 걸 느끼게 한 웹툰이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나영은 “요즘 ‘사랑의 온도’에 꽂혔다. 열심히 보고 있다. 어제 ‘당신이 잠든 사이에’를 봤는데 정말 재미있다. 오늘도 본방 사수하러 갈 거다”고 덧붙였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