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남자의 비밀’ 박정아, 송창의 혼수상태에 “하늘이 주신 기회”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2 '내 남자의 비밀' / 사진=방송화면 캡처

KBS2 ‘내 남자의 비밀’ / 사진=방송화면 캡처

KBS2 ‘내 남자의 비밀’ 박정아가 검은 속내를 드러냈다.

28일 방송된 드라마 ‘내 남자의 비밀’에서는 강재욱(송창의)가 위선애(이휘향)의 전화를 받고 빗길 운전을 하다 다가오는 앞에 트럭을 피하던 중 전복 사고를 당했다. 강재욱은 응급차에 실려 병원에 이송됐으나 혼수상태에 빠졌다.

이 소식을 들은 강재욱의 가족들은 오열했고 강인욱(김다현)에게 연락을 받고 온 진혜림(박정아) 역시 가족들 앞에서 눈물을 보였다. 하지만 이 모습은 거짓이었다. 진혜림은 화장실에서 “하늘이 기준을 준 거다. 재욱이에겐 미안하지만 잘 된 건지 모른다”고 말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