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알리 “광대뼈 커서 인상 강렬해…가을이라 섹시하고 싶다”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가수 알리=네이버 브이(V)라이브 '빅픽처' 방송 화면 캡처

가수 알리=네이버 브이(V)라이브 ‘빅픽처’ 방송 화면 캡처,

가수 알리가 “나의 광대뼈가 좋다”고 말했다. 28일 방송된 네이버 브이(V)라이브를 통해서다.

알리는 ‘귀엽게 생겼다’는 한 팬의 댓글을 읽고 “제가 귀엽나요? 저 귀여워요? 아닌데?”라며 “고맙다. 그런데 귀엽다는 말을 잘 못 듣는다. 왜냐하면 나는 광대뼈가 발달해서 인상이 강하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이어 “사실 요즘은 섹시하고 싶다. 가을이라 그런 것 같다. 그래서 스모키 화장도 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그는 “광대뼈가 너무 커서 가끔은 스트레스다”며 “사진을 찍으면 그늘이 져서 인상이 무섭게 나온다. 그럴 때면 예쁘게 나오고 싶다는 생각을 하지만 그래도 나의 광대가 개성 있어 좋다”고 말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