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선호, ‘악동탐정스’ 종영 소감 “첫 연기 도전, 촬영 내내 즐거웠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사진=유선호 / 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사진=유선호 / 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출신의 유선호가 웹 드라마 ‘악동탐정스’의 종영 소감을 밝혔다.

유선호는 28일 공식 SNS를 통해 “첫 연기 도전인 악동탐정스. 남주누나, 형섭형, 감독님과 ‘악탐스’ 가족들 덕분에 많이 배웠고 촬영 내내 즐거웠어요. 사랑해요”라며 소감을 밝혔다. 이어 “많이 부족한 저에게 항상 많은 사랑 주셔서 감사하고 꾸준히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할게요. 사랑해요”라며 팬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유선호는 인기리에 끝난 ‘악동탐정스’에서 과학 수사 전문가이자 고교생 명예 과학 수사관인 표한음 역을 맡았다. 첫 연기 도전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며 연기자로서의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