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한 가수’ 신현준, 판정단 출격 “강호동·이수근과 인연 있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사진=28일 방송되는 tvN '수상한 가수'

사진=28일 방송되는 tvN ‘수상한 가수’

tvN ‘수상한 가수’가 추석을 맞아 2주간 ‘인연 특집’을 준비한 가운데 화려한 출연진이 등장한다.

28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tvN ‘수상한 가수’에는 배우 신현준이 판정단으로 출연한다. 그는 “‘인연 특집’이라고 해서 나왔다. MC 강호동뿐 아니라 판정단으로 활약하고 있는 김형석, 이수근 등 모두 인연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원래는 복제가수로 출연하고 싶었다. 하지만 입을 잘 못 맞출 것 같아 판정단으로 출연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이날 출연하는 복제가수들과 진짜가수들은 실제 인연이 있는 사이로 남다른 호흡을 선보일 전망이다. 배우 김보성, 개그맨 허경환, 가수 스테파니가 복제가수로 출연한다.

‘수상한 가수’ 제작진은 “앞서 출연했던 복제가수 2AM 창민과 진짜가수 윤경엽, 정성호와 현한주의 경우 실제로 인연이 있는 사이였다. 서로를 생각하는 마음이 최고의 무대를 만들어 냈다. 특별한 인연으로 우정을 쌓아온 출연자들이 함께한 시간을 증명하듯 환상의 호흡과 우정으로 무대를 구성해 호응을 이끌어 냈다”고 말했다.

이어 “‘수상한 가수’에서는 복제가수와 진짜가수의 호흡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닭발’이란 이름으로 4연속 우승한 복제가수 홍석천-진짜가수 정환의 경우에도 둘 사이의 관계가 두터워질수록 향상된 무대를 선사하며 ‘수상한 가수’의 역사를 만들어냈다”고 강조했다.

‘수상한 가수’ 인연특집은 28일(목)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