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텀싱어2’ 오페라★ 김주택, 무대 위에서 오열…탈락후보 된 걸까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제공=JTBC '팬텀싱어2'

사진제공=JTBC ‘팬텀싱어2’

JTBC ‘팬텀싱어2’에 출연중인 세계적인 오페라스타 김주택이 무대 위에서 오열했다.

오는 29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팬텀싱어2’에서는 지난주 22일 방송에 이어 트리오전 무대와 탈락자가 가려질 예정이다.

방송에 앞서 트리오 무대 결과에 대한 출연자들의 반응이 예고 영상으로 전파를 탔다. 영상 속에는 무대 후 긴장감이 감도는 현장 분위기가 담겨 있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 중 세계적인 오페라 스타로 매 경연 무대를 장악했던 바리톤 김주택이 눈물을 참지 못하고 오열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시청자들은 트리오전에서 자신의 무대를 끝낸 후 감정이 이어져 눈물이 흐른 것이 아니냐는 의견부터 김주택이 탈락후보자가 된 것은 아닌지 여러 추측을 펼치고 있다. 성악과 수석 졸업 출신의 스포츠 아나운서인 안현준 역시 하늘을 쳐다보며 눈물을 참아내는 모습을 보여 트리오전 결과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트리오전 무대 결과에 이어 팬텀싱어의 최종 목표에 맞는 첫 4중창 경연과 함께 4인을 구성하기 위한 드래프트 과정이 공개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