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랜드’ 김나영·김성은·이현이 출연 확정…핫한 워킹맘들이 온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사진=패션앤의 새 프로그램 '마마랜드'에 출연하는 (왼쪽부터)김나영·김성은·이현이

사진=패션앤의 새 프로그램 ‘마마랜드’에 출연하는 (왼쪽부터)이현이·김성은·김나영

김나영·김성은·이현이가 여성채널 패션앤의 새 프로그램 ‘마마랜드’에서 워킹맘의 일상을 공개한다.

패션앤은 28일 연예인 엄마들의 일상을 보여주는 리얼리티 예능프로그램 ‘마마랜드’에 방송인 김나영, 배우 김성은, 모델 이현이가 함께 한다고 밝혔다.

세 사람은 결혼과 출산 후에도 대중의 관심과 사랑을 받으며 왕성히 활동 중이다. 이들은 ‘마마랜드’에서 엄마이자 아내로 살아가면서 연예계 활동을 병행하는 워킹맘의 일상을 공개한다. 또 각기 다른 육아법과 삶의 방식으로 시청자들에게 재미와 정보를 선사할 계획이다.

남다른 패션 감각으로 ‘트렌드 세터’라 불리는 김나영은 자신만의 스타일링 팁을 공개하고 자연친화적 육아법을 공개한다. 둘째 출산 후 빠른 기간에 몸매를 회복한 김성은은 운동, 요리, 그림까지 다양한 취미를 소개하고 친구 같은 엄마의 모습을 보여준다. 모델 이현이는 재치 있는 입담으로 최신 유행 중인 정보를 공유한다. 육아에 있어서는 초보적인 모습을 보여 아이를 키우기 시작한 엄마들의 공감을 자극할 전망이다.

‘마마랜드’는 기존의 형식적인 정보 전달에서 벗어나 SNS에 올라오는 궁금증까지 반영하여 현실적인 연예인의 삶을 포착할 예정이다.

‘마마랜드’는 오는 11월 1일 오후 9시 첫 방송 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