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측 “‘아이돌학교’, 최종 멤버 선발전 D-1…데뷔 리얼리티 방송 예정”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사진=Mnet '아이돌학교'의 최종 데뷔 멤버 후보군에 오른 18인의 학생들

사진=Mnet ‘아이돌학교’의 최종 데뷔 멤버 후보군에 오른 18인의 학생들

Mnet ‘아이돌학교’의 최종 데뷔 멤버가 결정된다.

오는 29일 오후 11시, ‘아이돌학교’의 파이널 생방송이 전파를 탄다. 선발전에 오른 18명의 학생들이 세 개의 신곡 무대로 겨루는 무대가 생방송으로 전해질 예정이다. 지난 주 생방송 문자투표 결과와 28일 자정까지의 온라인 선행평가 투표, 생방송 문자투표 결과를 합산해 총점 기준 9명이 연내 걸그룹으로 데뷔한다. 오직 육성회원의 투표만으로 선발된다.

최종 데뷔 멤버 선발전의 1등은 아이돌이 바라는 모든 혜택을 거머쥘 수 있다. 데뷔 그룹에서 가장 주목 받는 센터는 물론, 단독 킬링파트가 주어진다. 1등 학생의 단독 사진을 표지로 한 데뷔앨범 특별판도 발매된다. 데뷔와 함께 대중에게 확실하게 각인될 수 있는 파격적인 기회다.

육성회원의 한 표에 운명이 나뉘기 때문에 1등이 되기 위해서는 생방송 최종 데뷔 멤버 선발전에서 지난 11주 간 성장의 결과를 최대한 보여줘야 한다. 노지선, 송하영, 이서연, 이새롬, 이채영, 이해인, 이나경, 백지헌, 장규리, 박지원, 유지나, 박소명, 이시안, 나띠, 배은영, 빈하늘, 김은서, 조유리 총 18명의 학생들 중 센터에서 킬링파트를 부르며 데뷔할 1등은 누가 될지 관심이 쏠린다.

최종 9명의 데뷔 준비 모습과 학생이 아닌 진정한 아이돌로의 화려한 변신 과정, 멤버별 개성을 보여줄 리얼리티 프로그램이 오는 10월 20일부터 5주 간, 매주 금요일 오후 7시 Mnet을 통해 단독 방송된다. 꿈을 이루게 해 준 육성회원들에게 보내는 데뷔 기록이다. 절실했던 데뷔 기회를 얻은 학생들 앞에 펼쳐질 새로운 생활과 무대에 대한 고민, 서로를 지탱하는 우정의 순간까지, ‘아이돌학교’와는 또 다른 모습들이 리얼하게 그려질 예정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