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신승훈 쇼’, 2년 만에 돌아왔다…서울·부산 2개 도시 5일간 공연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더 신승훈 쇼' 포스터 / 사진제공=CJ E&M

‘더 신승훈 쇼’ 포스터 / 사진제공=CJ E&M

가수 신승훈이 2017년 연말을 ‘신승훈표 발라드’로 장식한다.

신승훈은 오는 12월 15일부터 17일까지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연말 콘서트 ‘2017 더 신승훈 쇼-윈터 스페셜(THE 신승훈 SHOW-Winter Special)’을 개최한다. 또 12월 23~24일에는 부산 KBS홀에서도 공연을 열어 부산 팬들을 만난다.

데뷔 후 1000여 회 콘서트를 진행했던 신승훈은 2004년부터 ‘THE 신승훈 SHOW’라는 고유 브랜드를 내세운 콘서트를 선보이고 있다. 2016년에 개최한 26년만의 첫 소극장 콘서트는 오픈 10분 만에 9회 공연 모두 매진을 기록, 대한민국 대표 발라더임을 증명했다.

2015년 정규 11집 발매 기념 콘서트 이후 2년 만에 돌아온 ‘THE 신승훈 SHOW’는 이전보다 더욱 화려한 연출, 심혈을 기울인 편곡, 수많은 히트곡을 준비해 관객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예정이다. 여기에 신승훈의 아름다운 목소리가 더해져 완벽한 공연이 될 전망이다.

신승훈은 관객들과 소통 결과 소극장 콘서트의 만족도가 가장 높았던 것을 고려, 이번 공연을 소극장보다는 큰 규모지만 3500명이 가까운 곳에서 노래를 듣는 듯한 느낌을 선사하겠다는 포부로 이번 공연을 기획했다.

빅밴드, 세미오케스트 등 15년 이상을 신승훈과 함께 해왔던 공연 어벤져스와의 퓨전 무대로 그 동안 볼 수 없던 새로운 형식의 콘서트를 선보인다. ‘윈터 스페셜(Winter Special)’이라는 부제에 맞게 크리스마스와 겨울의 분위기를 녹여내, 오케스트라 편곡과 재즈 빅밴드의 만남으로 웰메이드 공연의 진수를 보여줄 예정이다.

올해 데뷔 27년차를 맞은 신승훈은 1990년 ‘미소 속에 비친 그대’로 데뷔와 함께 앨범을 140만장 이상 판매했으며 올렸으며 음악방송 14주 연속 1위, 한국 골든디스크 역사상 최다 수상, 한국 가요음반 역사상 최대의 누적판매량 1700만장 등 수많은 기록을 세우며 한국을 대표하는 발라드 가수로 대중에게 각인됐다.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던 신승훈은 이번 콘서트를 통해 28년간 쌓아온 음악의 진수를 꺼내 팬들의 갈증을 달랜다. 2년 만에 재개하는 ‘THE 신승훈 SHOW’를 명품 공연으로 꾸며 기대를 충족시키겠다는 포부다. 신승훈이 이번 연말 콘서트를 통해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관심이 쏠린다.

‘2017 THE 신승훈 SHOW-Winter Special’ 서울 공연 티켓은 28일 오후 2시, 부산 공연 티켓은 오후 3시부터 인터파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