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남자’, TV서 보자!”…10월 3일, JTBC2 첫 방송 (공식)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사진=JTBC2의 정규 프로그램으로 편성된 웹 콘텐츠 '영국 남자'

사진=JTBC2의 정규 프로그램으로 편성된 ‘영국 남자’의 방송 이미지

인기 유튜브 채널 ‘영국남자’를 안방극장에서도 볼 수 있게 됐다

JTBC2는 “오는 10월 3일부터 ‘영국남자’를 정규 편성한다”고 27일 밝혔다. ‘영국남자’의 TV 판은 총 9부작으로 방영되며 회마다 온라인에서 인기 있었던 편수를 30분 분량으로 묶었다.

‘영국남자’는 한국인 못지않게 한국을 사랑하는 영국인 조쉬와 올리로 구성된 크리에이터로 2014년부터 음식을 중심으로 다양한 한국 문화를 체험하고 소개하는 콘텐트를 제작해 선보이고 있다.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재미있는 콘텐트로 구독자 210만 명, 평균 조회수 100만 건 이상을 기록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내달 TV 방영되는 첫 회에는 ‘전형적인 영국 신사’로 소개된 프로듀서 올리의 아버지가 한국 방문을 통해 다양한 문화를 체험하는 ‘영국 신사’ 시리즈가 담긴다. 이후 ‘영국 신부님 크리스’ 시리즈, ‘한국 먹방 투어 끝판왕’ 시리즈 등 인기 시리즈가 방송될 예정이다.

강주연 JTBC 플러스 엔터트렌드채널본부장은 “한국의 문화적 면모를 소개해주고 우호적이지만 솔직한 감상이 ‘영국남자’의 인기 비결”이라며 “앞으로도 웹과 TV의 경계를 허물고 편성의 다양화, 콘텐트의 다각화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특히 다가오는 추석 연휴에는 ‘영국남자’를 포함해 JTBC2 오리지널 콘텐트인 연예인 직거래 체험기 ‘개이득2’, 자급자족 여행기 ‘사서고생’ 등이 방영되며, 관련해 치킨 증정 이벤트도 열린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jtbc2.co.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영국남자’는 내달 3일 오후 9시 1회를 내보낸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