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수, 세 아이 아빠 됐다… 소속사 “최근 득남”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고수,남한산성,언론시사회

배우 고수/사진=텐아시아 DB

배우 고수가 세 아이의 아빠가 됐다.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 한 관계자는 27일 오전 텐아시아에 “고수의 셋째 아들이 지난 13일 탄생했다. 크게 기뻐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수는 지난 2008년 결혼해 2013년 첫 아들을 낳았다. 이어 2015년 둘째 딸, 2017년 셋째 아들을 얻으며 다둥이 아빠가 됐다.

관계자에 따르면 고수는 오는 13일 영화 ‘남한산성’ 개봉을 앞두고 개인적인 일에 관심이 쏠릴까 득남 소식을 외부에 알리지 않았다.

‘남한산성’은 1636년 인조 14년 병자호란, 나아갈 곳도 물러설 곳도 없는 고립무원의 남한산성 속 조선의 운명이 걸린 가장 치열한 47일간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고수는 극중 대장장이 날쇠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