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주 “‘신혼일기2’ 공감·위로·사랑 전해졌기를.. 추억 감사하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모델 장윤주가 tvN '신혼일기2' 종영 소감을 밝혔다 / 사진제공=장윤주 SNS

모델 장윤주가 tvN ‘신혼일기2’ 종영 소감을 밝혔다 / 사진제공=장윤주 SNS

모델 장윤주가 tvN ‘신혼일기2’를 마치며 “좋은 추억을 만들어줘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지난 26일 오후 장윤주와 정승민 부부, 이들의 딸 리사 양의 일상을 그린 리얼리티 프로그램 ‘신혼일기2’가 종영했다.

장윤주는 마지막 회가 끝난 뒤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함께해 주신 모든 분들, 진심으로 고맙다”며 “저희 가족의 모습을 통해 공감하고 위로받고, 사랑이 전해졌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신혼일기2’와 함께한 시간을 “잊지 못할 여행”이라고 떠올리며 “무엇보다 함께한 사람들이 참 좋았다. 그리울 것이다. 좋은 사람과 일하는건 복이고 가장 큰 보람이다. 추억을 만들어 주셔서 감사하다”고 거듭 고마움을 표했다.

‘신혼일기’는 장윤주, 정승민 부부에 이어 아나운서 부부 오상진과 김소영의 신혼기를 그릴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