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픽처’ 김수용, 두 번째 게스트로 등장 ‘빅재미 예고’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빅픽처' 방송화면/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빅픽처’ 방송화면/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개그맨 김수용이 ‘빅픽처’의 두 번째 게스트로 등장한다.

지난 25일 공개된 ‘빅픽처’에서 게임 광고 제안을 위해 김수용과 전화 연결에 나선 김종국과 하하는 “(광고 캐릭터를 위해) 변발 가능하세요?” 라며 시작부터 강도 높은 질문을 던졌다. 이에 김수용은 잠시 망설인 뒤 “그건.. 페이를 좀 더 줘야 해” 라고 답해 그의 등장에 기대를 높인 바 있다.

이어 오늘(27일) 공개될 영상에서 김종국과 하하의 ‘빅픽처’를 찾아온 김수용은 ‘메이드 쇼’만의 피해 갈 수 없는 ‘모델 브랜드 가치 분석’ 시간을 갖는다.

김종국과 하하는 김수용의 연예인 인맥을 다수 언급하며 “의외의 인맥은 없나” 질문했고 김수용은 잠시 고민 끝에 “있다. 국회의원 금태섭” 이라고 밝혀 예상 밖의 답변으로 웃음 폭탄을 안겼다.

또한 김수용은 방송에서 하차하게 된 사연, 게임을 하다가 현피를 뜨게 된 사연 등 27년간 묵혀 온 이야기보따리를 대방출 시키며 활약한다. 여기에 정곡을 찌르는 김종국과 하하의 입담이 만나 쉴 틈 없는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빅픽처’는 매주 월, 화, 수 오후 6시 네이버TV와 V LIVE(V앱)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