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박재홍, 타지살이 임성은 위해 명절 음식 준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쳐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쳐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 멤버들이 추석을 미리 보냈다.

26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에서는 보라카이 임성은의 현지집에서 한가위를 미리 보냈다.

멤버들은 한국에서 각자 준비한 음식을 공개했다. 임재욱은 어머니가 싸준 밑반찬을 들고왔다. 타지에서 혼자사는 임성은을 위해 준비한 것.

박재홍 역시 추석을 앞두고 있어 송편과 각종 전을 준비했다. 그는 “저는 명절을 지내본 적이 없다. 명절 때 맨날 경기를 하니까”라고 말했다.

임성은은 “나도 명절 때 특히 바쁘니까”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불타는 청춘’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