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승민-장윤주 ‘데뷔 20주년 파티’…”축하해 여보”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tvN '신혼일기2' /사진=방송 화면 캡처

tvN ‘신혼일기2’ /사진=방송 화면 캡처

정승민이 아내 장윤주의 모델 데뷔 20주년을 기념해 소박한 파티를 열어주었다.

26일 방송된 tvN ‘신혼일기2’에서 정승민은 장윤주가 샤워를 하는 사이 몰래 시내로 나가 케이크를 사왔다.

잠시 후 마당 한켠에 와인과 케이크를 준비한 정승민은 장윤주를 불러내 “여보의 모델 데뷔 20주년 파티”라고 말했다.

장윤주는 정승민과 함께 ‘생일 축하 노래’를 부른 뒤 “어떻게 이런 걸 준비했을까. 너무 고맙다”라고 말을 건넸다.

이어 장윤주는 “고마워. 이렇게 20주년을 여보와 보내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다”고 말한 뒤 개인 인터뷰를 통해 “이벤트 되게 못한다. 항상 걸린다. 표정이나 행동이 티가 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 저는 이벤트를 오글거리고 잘 못 받는다. 그런데 남편이 소박하게 케이크와 와인을 준비해주니 쑥스러우면서도 되게 감사했다”라고 말했다.

또 장윤주는 “20주년이 뭐라고. 대단하게 내세울 것도 없고 그냥 감사하다”고 말하며 “나는 겉으로 보이는 것 이상의 내실을 가장 중요하게 여기며 일을 해왔다”고 말했다. 이에 정승민은 “그래, 그런 생각이 아내를 오래 가게 만들었다. 축하한다”라고 말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