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주♥정승민 부부 “둘째 아이 고민 중”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tvN '신혼일기2' /사진=방송 화면 캡처

tvN ‘신혼일기2’ /사진=방송 화면 캡처

‘신혼일기2’의 정승민-장윤주 부부가 단골 카페를 찾아 자녀 계획을 얘기했다.

26일 방송된 tvN ‘신혼일기2’에서 정승민-장윤주 부부는 단골 커피집 사장에게 장윤주는 “사장님은 따님이 있냐?”고 물었다.

커피집 사장은 “둘 있다”고 답하며 “(자식을 가진 다는 건) 지옥이다. 자기 자신보다 더 사랑하는 존재가 생겨버린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사장은 부부에게 “둘째 생각이 있느냐”고 물었고 정승민은 “저는 많이 가지고 싶은데 잘 모르겠다”고 답했고 장윤주는 “둘째를 낳아야 하나 생각은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자 카페 주인은 “고민을 한다는 건 이미 생긴 거다”라고 말해 부부를 놀라게 만들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