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곤’ 조현철, “생각보다 일찍 끝나 아쉽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조현철 / 사진제공=tvN '아르곤'

조현철 / 사진제공=tvN ‘아르곤’

tvN ‘아르곤’에 출연하는 조현철의 촬영 현장 사진이 공개됐다.

조현철의 소속사 프레인TPC는 26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아르곤’에서 허종태를 맡은 조현철의 촬영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조현철은 노숙자로 변장하여 잠입취재했던 모습으로 웃음을 유발한다. 이어 엉뚱한 개그를 주고 받으며 능청스러운 현실 연기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던 ‘아싸(아웃사이더) 콤비’ 천우희, 조현철의 인천 공항 취재 현장과 점집을 드나드는 정치인들을 잠입 취재했던 모습이 사진에 담겨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김주혁, 천우희, 박원상, 이상준 등 연기파 배우들 사이에서도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는 조현철은 ‘아르곤’이 TV 데뷔작이다. 그는 이미 영화 ‘차이나타운”터널”마스터’를 통해 충무로에서는 주목받는 연기자로 떠올랐다. 또 독립 영화 제작까지 진행했던 연출자로 입지를 다졌다.

조현철은 “생각보다 일찍 끝나서 많이 아쉽다. 그래도 좋은 분들 만나서 정말 좋았고 ‘아르곤’ 스태프분들 밤낮으로 많이 고생하셨는데 이제는 푹 쉬셨으면 좋겠다”며 “시청자 여러분도 많이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밝혔다.

‘아르곤’ 마지막 회는 26일 오후 10시 50분에 tvN에서 방영.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