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상회’, 추석연휴 특별할인 쏟아진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연극 '장수상회' 출연자들  / 사진제공=장수상회문전사

연극 ‘장수상회’ 출연자들/ 사진제공=장수상회문전사

배우 신구·손숙·김지숙이 출연하는 연극 ‘장수상회'(연출 위성신)가 다가오는 추석연휴를 맞아 특별 할인을 한다.

‘장수상회’ 측은 “오는 30일부터 10월 8일까지 공연을 보는 관객들은 1인 4매까지 전석 30% 할인을 제공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관람 당일 가족관계증명서, 등본 등을 통해 가족임을 인증하면 ‘가족패키지 할인’도 적용된다. 3인 이상 예매할 때 40%, 4인 이상 예매 시 전원 50% 할인이 가능하다.

더불어 만 60세(1957년생)가 넘으면 관람료의 50%를 파격 할인해주는 ‘황금빛 할인’도 10월 8일까지 한다.

‘장수상회’는 강제규 감독의 동명 영화를 연극으로 재탄생 시킨 작품이다. 까칠한 노신사 김성칠 앞에 소녀 같은 꽃집 여인 임금님이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그린다. 오는 10월 8일까지 국립극장 달오름극장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