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 김창수’ 감독 “조진웅, 영혼까지 캐릭터 그 자체”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영화 '대장 김창수' 조진웅 스틸

영화 ‘대장 김창수’ 조진웅 스틸

실존 인물 김창수가 대장으로 거듭나기까지 이야기를 담은 영화 ‘대장 김창수’가 역할에 완벽하게 몰입한 배우 조진웅의 스틸을 공개했다.

‘대장 김창수’는 1896년 명성황후 시해범을 죽이고 사형선고를 받은 청년 김창수가 인천 감옥소의 조선인들 사이에서 대장으로 거듭나기까지의 이야기를 그린 감동 실화다.

공개된 스틸 속 조진웅은 김창수로 완벽히 변신한 모습이다. 감정을 추스르지 못하고 힘겹게 눈물을 흘리고 있다.

조진웅은 매 촬영마다 캐릭터의 상황에 몰입하며 열연했다는 후문이다. 그는 “촬영 전부터 연기라는 것을 생각하며 마음을 다잡았지만, 촬영장에 들어서면 마치 홀린 것처럼 상황에 이입하게 됐다”고 말했다.

극을 연출한 이원태 감독은 “복잡한 내면 연기를 주문했는데 내 생각과 일치하는 연기를 보여줬다. 조진웅은 연기를 하는 게 아니라 영혼까지 이입된 김창수 그 자체였다”고 극찬했다.

‘대장 김창수’는 오는 10월 19일 개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