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 김재욱, 시크남→밀크남…5년 전·후 스틸 공개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에 출연 중인 배우 김재욱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에 출연 중인 배우 김재욱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극본 하명희, 연출 남건)에 출연 중인 김재욱의 5년 전과 후 스틸 컷이 공개됐다.

김재욱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은 26일 이날 방송분에 담긴 김재욱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돈 사진 속 김재욱은 사뭇 다른 헤어스타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5년 전에는 반듯하게 넘긴 머리 모양으로 냉철함을 표현했다면 5년 후에는 자연스레 흘러내린 머리로 한결 부드러워진 분위기를 풍긴다.

유쾌한 웃음과 예리한 안목을 지닌 캐릭터를 소화하는 김재욱의 연기가 있기에 5년간 변화를 겪은 정우의 감정선이 느껴진다.

이날 방송에서 정우(김재욱)은 5년 전 현수(서현진)에게 “좋아해. 가족을 만들고 싶어”라고 솔직하게 고백해 시청자들을 설레게 만들 예정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