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언, ‘투깝스’ 합류…절친 조정석과 ‘코믹케미’ 예고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비에스컴퍼니

/사진=비에스컴퍼니

배우 이시언이 MBC 새 월화드라마 ‘투깝스’(극본 변상순, 연출 오현종)에 합류했다.

오는 11월 첫 방송될 ‘투깝스’는 뺀질이 사기꾼 영혼이 빙의된 강력계 형사 차동탁(조정석)과 핏속까지 까칠한 사회부 기자 송지안(혜리)이 펼치는 판타지 수사 드라마다.

이시언이 맡은 용팔이는 한 때 대한민국 칼잡이들의 우상으로 떠올랐던 전설적인 인물이다. 하지만 현재는 조그만 룸싸롱의 사장이다. 타고난 천성이 순하고 의리가 넘쳐 손해 보는 일 앞에서도 그저 사람 좋은 얼굴로 허허 웃고 넘긴기는 인물이다.

또한 온갖 불법적인 일과 범죄자들에 대한 빠삭한 정보력을 소유해 강력계 형사 차동탁의 거부할 수 없는 뜨거운(?) 러브콜을 받는다. 이에 강력계 형사와 칼잡이 용팔이가 만들어낼 케미에도 호기심이 집중되고 있다.

‘내 편인 듯 내 편 아닌’ 조정석과 이시언의 아슬아슬한 관계가 극의 긴장감과 웃음을 배가 시킬 것으로 기대감을 모은다.

특히 이시언은 절친 조정석의 출연 소식을 듣고 이번 작품을 망설임 없이 선택했다고 알려졌다.

‘투깝스’는 ‘역도요정 김복주’ ‘개과천선’을 연출한 오현종 PD가 메가폰을 잡고 변상순 작가가 집필을 맡는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