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도우를 찾습니다”…뮤지컬 ‘존 도우’ 공개 오디션 실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존 도우' 공개 오디션 포스터 / 사진제공=HJ컬쳐

뮤지컬 ‘존 도우’ 공개 오디션 포스터 / 사진제공=HJ컬쳐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최하는 우수크리에이터 발굴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안양문화예술재단과 HJ컬쳐가 공동 제작하는 뮤지컬 ‘존 도우’가 배역을 모집하는 오디션을 실시한다.

‘존 도우’는 프랭크 카프라 감독의 영화 ‘Meet John Doe’를 원작으로 한다. 1934년 대공황 이후의 뉴욕을 배경으로 존 도우가 ‘시청 옥상에서 자살하겠다’는 유서 한 통을 보내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이번 오디션에서는 전 야구선수이자 존 도우 사기극의 주인공이 되는 떠돌이 윌러비와 존 도우 사기극을 시작한 기자 앤, 존 도우를 이용해 대통령을 꿈꾸는 신문사 사장 노튼 등 6명의 주요 배역과 앙상블 배우들을 선발한다.

‘2017 우수 크리에이터 발굴 지원 사업’의 일환인 이번 작품은 중국, 일본을 넘어 영어권 마켓의 확장이 가능한 킬러 콘텐츠 제작에 목표를 두고 있다. 경쟁력 있는 국내 우수 크리에이터의 발굴, 양성과 국내 창작 뮤지컬 시장의 동반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안양문화예술재단과 HJ컬쳐가 뭉친 것. 뮤지컬 ‘파리넬리’ ‘시라노’의 반능기 연출, 뮤지컬 ‘라흐마니노프’ ‘살리에르’의 이진욱 음악감독과 뮤지컬 ‘록키호러쇼’ ‘1446’의 채현원 안무감독 등이 참여한다.

오디션 접수는 오는 10월 19일 오후 6시까지 온라인을 통해 가능하며, 이들 중 일부를 뽑아 오는 10월 23일 노래·연기·안무 등 최종 오디션을 실시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