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승호, 디에이와이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덕화·김일우와 한솥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배우 연승호 / 사진제공=디에이와이엔터테인먼트

배우 연승호 / 사진제공=디에이와이엔터테인먼트

배우 연승호가 디에이와이엔터테인먼트에 새로운 둥지를 틀었다.

디에이와이엔터테인먼트는 26일 “최근 연승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여러 작품에서 역할의 비중을 가리지 않고 인상 깊은 캐릭터를 보여준 연승호가 향후 배우로서 성장할 가능성에 큰 기대를 걸고 있다”고 밝혔다.

연승호는 2012년 KBS2 수목드라마 ‘전우치’로 데뷔, 영화 ‘서촌일기’, ‘음..음?음!’, ‘목격자’ 등에서 매력적인 캐릭터 소화력으로 눈길을 끌었다. 아울러 개봉 예정인 영화 ‘오뉴월’과 ‘롱 타임 노 씨(Long Time No See)’에서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디에이와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연승호와 새로운 시작점을 함께하게 된 만큼, 향후 대중들에게 사랑받는 엔터테이너로 잘 성장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디에이와이엔터테인먼트는 이덕화를 주축으로 김일우, 이지현, 오주은, 추헌엽 등이 소속돼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