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유람, ‘언터처블’ 합류…진구와 브로맨스 예고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비에스컴퍼니

/사진=비에스컴퍼니

배우 배유람이 JTBC 새 금토드라마 ‘언터처블’(극본 최진원, 연출 조남국)로 브라운관에 돌아온다.

‘언터처블’은 삶의 전부인 아내를 잃고 가족의 추악한 권력과 맞서는 차남 장준서와 살기 위해 악이 된 장남 장기서, 두 형제의 엇갈린 선택을 그린 웰메이드 액션 추적극이다.

배유람은 극 중 광역 수사대 형사 재호 역을 맡아 진구와 호흡을 맞추며 그의 든든한 조력자로 활약할 예정이다.

최근 개봉한 영화 ‘청년경찰’에서도 재호 역을 연기했던 배유람은 “재호라는 이름과 인연이 있는 것 같다. 이렇게 좋은 작품에 참여하게 돼 감사하고 기쁘다”고 말했다.

배유람이 출연하는 ‘언터처블’은 오는 11월 24일 방송 예정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