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소녀’ 아유미, 日 유행 ‘아저씨 대여 서비스’ 사용 ‘신선’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N 예능프로그램 '비행소녀' 방송 캡쳐

/사진=MBN 예능프로그램 ‘비행소녀’ 방송 캡쳐

MBN 예능프로그램 ‘비행소녀’ 아유미가 일본의 ‘아저씨 대여 서비스’를 사용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25일 방송된 ‘비행소녀’에서 아유미는 일본에서 최근 새롭게 유행하고 있는 ‘아저씨 대여 서비스’에 도전했다.

시간당 약 10,000원인 이 서비스를 사용한 아유미는 “친구한테 들은 사이트였는데 아저씨를 대여해주는 사이트다. 친구가 온다고 해서 홈파티 준비를 위해 셰프 아저씨를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아유미는 “채소가 가득하고 건강하고 푸짐한 음식을 준비하고 싶다”고 조언을 부탁했다. 셰프 아저씨는 홈파티에 어울리는 적당한 요리를 알려주고 신선한 재료도 함께 골라줬다.

아유미는 “전문가한테 배울 기회가 별로 없는데 요리에 대한 조언을 많이 받았다. 굉장히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