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강경준, 프로포즈 성공…장신영 ‘감동’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SBS '동상이몽-너는 내 운명2' 방송 캡처

/ 사진제공=SBS ‘동상이몽-너는 내 운명2’ 방송 캡처

“다른 누구보다 널 사랑해줄 수 있고, 널 지켜줄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어”

배우 강경준의 프로포즈가 성공했다.

25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 제주도에 놀러간 강경준은 연인 장신영을 위한 프로포즈를 준비했다.

강경준은 마당에 스크린을 설치한 뒤 영화를 보다가 프로포즈를 하려고 계획을 짰다. 영화의 클라이맥스가 다가오자 강경준은 “원래 첫눈에 반한다는 건 어쩔수 없는거야. 내가 너를 봤을 때처럼”이라고 말하며 분위기를 잡았다.

곧 영화 스크린에서 강경준이 준비한 사진과 음성이 흘러나왔다.

“5년 전 어느 날 새벽에 ‘오빠 좋아요’라는 너의 고백에 얼마나 가슴이 뛰던지 아직도 그 때의 느낌을 기억해”라고 시작된 영상을 보자 장신영은 당황했다.

영상 말미에는 “우리의 만남이 주변 사람들의 축하보다는 우려를 많이 받았던 걸 기억해. 연애의 시작은 너가 했지만 결혼의 시작은 내가 하고 싶다”고 고백했다.

영상이 끝나자 장신영은 감동의 눈물을 흘렸다. 강경준 역시 울컥하며 “다른 누구보다 사랑해줄 수 있고 지켜줄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마음을 표현했다.

이어 강경준은 반지를 꺼내 장신영의 손에 끼어줬다.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두 사람은 울다 웃으며 행복해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