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윤계상 “영화에서는 잔인하고 못된 사람”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배우 윤계상 / 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배우 윤계상 / 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배우 윤계상이 영화 ‘범죄도시’ 개봉을 앞두고 새 영화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윤계상은 25일 오후 네이버 V라이브 ‘배우왓수다’를 통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개봉을 앞두고 많이 홍보하고 있다. 최근 시사회를 많이 하는데 반응이 좋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박경림도 “내 지인들도 ‘윤계상의 재발견이다’라고 말했다. 영화를 본 후 ‘윤계상의 눈을 볼 수 없다’고 한다”고 말하며 윤계상의 연기 변신에 대해 극찬했다.

윤계상은 “영화에서는 아주 잔인하고 못된 사람이다”고 답했고 박경림은 “이런 순박한 얼굴로 영화에서는 도끼를 휘두른다”고 답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유발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