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측 “11월 컴백 예정… 신곡 M/V 촬영”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슈퍼주니어 / 사진=텐아시아 DB, 레이블SJ 제공

슈퍼주니어 / 사진=텐아시아 DB, 레이블SJ 제공

그룹 슈퍼주니어가 오는 11월 새 앨범을 발표한다. 2년 만의 컴백이다.

소속사 레이블SJ 측 한 관계자는 25일 오후 텐아시아에 “슈퍼주니어가 11월 컴백을 확정하고 새 앨범을 작업 중”이라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구체적인 앨범 발매 일자, 앨범의 형태 등은 정해지지 않았다. 대신 최근 신곡 뮤직비디오를 촬영했다.

슈퍼주니어는 현재 규현, 려욱 등이 군 복무를 이행 중이다. 이에 이특, 희철, 예성, 신동과 최근 군 전역한 동해, 은혁, 시원을 포함한 7인조로 새 앨범을 내놓고 활동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