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72개국 참가…’2017 K-POP 월드 페스티벌 in 창원’ 개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KBS, 외교부, 해외문화홍보원이 공동 주최하고 창원시와 경남은행, 대한항공이 후원하는 글로벌 K-POP 축제 ‘2017 K-POP 월드 페스티벌 in 창원(2017 K-POP World Festival in Changwon)’이 ‘K-POP ONE DREAM, ONE WORLD’라는 주제로 9월 29일 오후 7시 창원 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된다.

올해로 7회를 맞이한 ‘2017 K-POP 월드 페스티벌 in 창원’은 최고의 K-POP 실력자들이 참여하는 지구촌 최대의 K-POP 축제로 전 세계 72개국 88개 지역에서 글로벌 예선을 치렀다. 예선을 통과한 참가자들을 K-POP 전문가들이 1차와 2차에 나눠 심사하였으며 올해는 나이지리아, 러시아, 마다가스카르, 말레이시아, 미국, 베트남, 싱가포르, 인도, 인도네시아, 캐나다, 터키, 페루, 헝가리 총 13개 팀이 창원에서 본선 무대에 올라 실력을 겨루게 된다.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한 경쟁이 예상되는 만큼 이번 ‘2017 K-POP 월드 페스티벌 in 창원’의 심사위원 라인업도 눈길을 끈다. 카리스마로 무대를 압도하는 K-POP 댄스여제 공민지, 파격적 퍼포먼스로 주목받은 스트릿 댄스의 1인자 제이블랙, 다양한 음악적 스펙트럼을 지닌 프로듀서 돈스파이크, 폭발적인 가창력의 소유자 디셈버의 DK가 심사위원으로 참여한다. 이 중 제이블랙은 심사 뿐 아니라 참가자들과 함께 하는 K-POP 오프닝 공연을 선보일 예정으로 ‘2017 K-POP 월드 페스티벌 in 창원’은 그 어느 해보다 풍성한 공연이 진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방탄소년단, 트와이스, 에일리, 몬스타엑스, 아스트로, NCT127 등 인기 K-POP 스타들의 총출동이 예고되어 전 세계 K-POP 팬들의 많은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만큼 올 해 ‘2017 K-POP 월드 페스티벌 in 창원’은 특별한 MC들이 진행을 맡아 지상 최대의 K-POP 축제에 더욱 흥을 돋울 예정이다.

‘2017 K-POP 월드 페스티벌 in 창원’은 2017년 10월 14일 토요일 KBS 2TV에서 방송될 예정이며 KBS WORLD를 통해 전 세계 100개국에서도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