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과 함께2’ 김숙-윤정수, 3년간의 가상결혼 종료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쇼윈도1 (0925배포)

오는 26일 종영을 앞둔 JTBC '님과 함께2-최고(高)의 사랑'의 방송 예고 이미지

오는 26일 종영을 앞둔 JTBC ‘님과 함께2-최고(高)의 사랑’의 방송 예고 이미지

JTBC ‘님과 함께2-최고(高)의 사랑'(이하 님과 함께2) 의 김숙과 윤정수가 3년간의 가상결혼 생활을 마무리 짓는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님과 함께2’에서는 ‘쇼윈도 부부’ 김숙·윤정수와 ‘친친 커플’ 송은이·김영철의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진다.

그간 김숙과 윤정수는 ‘가모(母)장’과 ‘파산남’이라는 독특한 콘셉트로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초반부터 ‘불타는 삼겹살’, ‘지폐 휴지’등 많은 이슈를 낳았으며 ‘숙크러시’, ‘윤주부’등 이전엔 없던 다양한 캐릭터로 큰 사랑을 받았다.

오랜 시간 호흡을 맞춰오며 가식 없는 모습을 보여온 두 사람은 마지막 촬영이 끝난 후 “처음 느껴본 기분이다. 다음 주에도 그냥 만날 것 같다”며 아쉬움을 표했다.

또한 19년 지기 친구 커플로 등장한 송은이와 김영철 역시 짧은 시간이었지만 자연스러운 호흡을 자랑하며 마니아층을 형성했다. 두 사람은 마지막으로 함께한 춘천 여행에서 같은 민박에서 ‘동침’한다고 알려져 관심을 모으고 있다.

‘님과 함께’는 시즌1부터 장서희-윤건, 안문숙-김범수, 허경환-오나미, 유민상-이수지 커플 등이 함께했다. 종영을 앞둔 현재까지도 평균 시청률 3%(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 이상을 기록하며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기에 시청자들의 아쉬움이 크다.

‘쇼윈도 부부’와 ‘친친 커플’의 이야기로 4년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게 된 ‘님과 함께2’는 오는 26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