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진영X박우담, ‘해피 토크쇼’로 팬들과 특별한 추억 쌓기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우진영, 박우담 / 사진제공=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

우진영, 박우담 / 사진제공=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 연습생 우진영과 박우담이 지난 23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해피 토크쇼’를 열고 팬들과 특별한 추억을 만들었다.

이날 우진영과 박우담은 각자의 개성이 넘치는 개인 무대는 물론 합동 퍼포먼스까지 선사하며 특별한 케미를 과시했다. 우진영은 특유의 매력적인 랩으로, 박우담은 빼어난 가창력으로 관객들의 뜨거운 환호를 이끌어냈다.

‘해피 토크쇼’로 명명된 만큼, 팬들과 함께하는 코너도 마련됐다. 우진영과 박우담은 서로가 다시 쓰는 프로필, 이어폰 게임, 문장 만들기 등 이벤트 게임을 진행했으며,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를 통해 직접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보냈다.

특히 ‘해피 토크쇼’는 기아대책과 함께 ‘1리터의 생명’ 수자원 캠페인을 진행해 의미를 더했다. 두 사람은 오염된 물로 아픔을 겪는 아이들이 없도록 관객들에게 관심을 촉구했으며 ‘착한 결심’을 통해 물 절약 실천에 나서겠다는 약속을 전했다. 또 이 자리에는 Mnet ‘프로듀스 101’ 시즌 2에 출연했던 김태우도 깜짝 게스트로 등장, 소중한 약속을 함께했다.

우진영과 박우담의 팬 사랑은 ‘해피 토크쇼’가 끝난 뒤에도 계속됐다. 즉석 악수회를 마련해 이날 함께한 관객 한 사람, 한 사람과 손을 맞잡으며 감사의 인사를 전한 것. 두 연습생들과 팬들은 마지막까지 소중한 시간을 공유했다.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는 “우진영과 박우담, 두 연습생에게 보내주신 여러분들의 사랑에 깊이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더욱 좋은 모습으로 여러분들을 찾아뵐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우진영과 박우담은 ‘프로듀스 101’ 시즌 2에 출연해 큰 사랑을 받았다. 우진영은 ‘니가 알던 내가 아냐’ 무대로 ‘우친놈’이라는 별명을 얻었으며, 박우담은 ‘만세’ 조의 메인 보컬로 전체 투표 1위를 차지하는 등 화제를 모았다. 현재 두 사람은 프로그램을 마무리한 뒤 소속사로 복귀해 데뷔를 위해 연습에 임하고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