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생은 처음이라’ 김민석, 일편단심 김가은…워너비 남친이 온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이번 생은 처음이라' 김민석/ 사진제공=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김민석/ 사진제공=tvN

배우 김민석이 올가을 여심을 훔칠 채비를 마쳤다.

김민석은 오는 10월 9일 첫 방송을 앞둔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일이면 일, 사랑이면 사랑 어느 하나 빠지는 것 없는 공대출신 천재남 심원석 역을 맡았다.

극 중 심원석은 S대 공칠(07) 잡스로 불리며 이름을 날리던 공대남 시절을 거쳐 남세희(이민기 분), 마상구(박병은 분)가 다니는 스타트업 회사 ‘결혼 말고 연애’의 CTO(최고기술경영자)가 되는 인물이자 양호랑(김가은 분)의 남자친구다. 특히 7년 째 만난 호랑을 향한 한결 같은 그의 순애보는 여성팬들의 감성을 자극할 것으로 보인다.

원석에게는 호랑이 인생의 전부다. 자수성가해 그녀를 CEO 사모님으로 만들어주는 게 꿈이다. 오랜시간 변함없이 한 여자만을 바라본 그의 남다른 순정은 현 시대에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되새기게 한다.

또 호랑을 처음 만났던 7년 전 어리숙한 공대생의 모습부터 그녀의 혼을 갈아 넣은 노력으로 센스와 인간미를 두루 갖춘 남친이 되기까지, 진짜 ‘원석’이 되어 가는 과정을 지켜보는 것도 드라마의 관전 포인트다.

이처럼 오로지 여자친구밖에 모르는 순정남 심원석은 배우 김민석과 완벽한 싱크로율을 보이며 인생 캐릭터 탄생을 예감케 한다. 드라마 속 윤지호(정소민 분), 남세희(이민기 분), 마상구(박병은 분), 우수지(이솜 분)에 이어 양호랑(김가은 분)과 어떤 리얼한 연애담을 보여줄지 기대감을 고조 시키고 있다. 이들은 폭풍 공감을 일으킬 촌철살인 대사와 에피소드로 극의 활력을 배가 시킬 것이다.

김민석의 새로운 도약이 기대되는 ‘이번 생은 처음이라’는 ‘아르곤’ 후속으로 10월 9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