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파니, 6년 만에 가요계 컴백…”심혈 기울였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이파니 / 사진제공=리리컴퍼니

이파니 / 사진제공=리리컴퍼니

방송인 겸 가수 이파니가 6년 만에 가요계 컴백한다.

이파니는 29일 새 앨범 ‘리얼 공감’을 들고 컴백한다. 2011년 ‘Lovely Day’에 이어 6년 만의 새 앨범이다.

이파니는 새 앨범에 ‘내장지방 털어(내지털)’와 ‘유부녀’ 더블 타이틀을 담아 상반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리리 컴퍼니는 “오랜 기간 심혈을 기울인 앨범인 만큼 한 곡마다 이파니 만의 밝고 유쾌한 에너지가 가득 담긴 음악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전 곡 가사에도 직접 참여해 팬들에게는 선물같은 앨범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모델과 방송인으로 활약해온 이파니는 2008년 첫 번째 앨범 ‘Playboy’를 발표, 2009년 ‘오빠’, 2011년 ‘Lovely Day’에 음반을 발매하면서 가수 활동을 병행했다.

이파니는 오는 29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강남구민회관에서 새 앨범 ‘리얼 공감’ 발매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활발하게 활동할 예정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